뉴스

삼성전자, 국내 최대 규모 LED사이니지 설치

2018-03-22

삼성전자가 CJ파워캐스트·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COEX) SM타운 외벽에 국내 최대 규모의 고화질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코엑스 일대는 국내 최초 옥외광고물 자유표시구역으로 지정돼 '한국판 타임스퀘어'라는 별칭과 함께 '디지털 미디어 랜드마크'로 변모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코엑스 SM타운 외벽의 두 면을 곡면 형태로 연결해 1,620 제곱미터 (가로 약 81미터 세로 약 20미터)의 크기로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으며, 건물 앞쪽에 펼쳐져 있는 K-POP 광장에는 LED 사이니지 3대로 만든 이색적인 디자인의 미디어를 추가로 구축했다.

SM타운 외벽에 설치된 삼성전자 초대형 LED 사이니지는 업계 최고 수준의 9,000니트 밝기와 UHD의 2배에 달하는 해상도(7,840 x 1,952)를 지원해 주목도와 고화질을 자랑한다.

또한 LED 기구 설계 기술과 비행기 기체에 사용되는 특수 알루미늄이 적용돼 기후 변화에 강하고 장기간 사용에도 뒤틀림이 없는 등 내구성이 뛰어나다.

이 사이니지는 25일부터 공식적으로 K-POP 영상 콘텐츠와 상업용 광고 등을 송출하는 옥외 광고 매체로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무역협회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경제적 효과와 문화적 성과 모두를 고려할 때 더욱 큰 의미를 갖는다”고 말하고, “삼성전자 LED 사이니지가 주변 상권에 활기를 불어 넣고 관광 인프라를 강화하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가 CJ파워캐스트·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COEX) SM타운 외벽에 국내 최대 규모의 고화질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이 제품은 가로 81미터, 세로 20미터의 크기로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에 달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9,000니트 밝기와 UHD 두배급 해상도를 지원해 주목도와 고화질을 자랑한다.

삼성전자가 CJ파워캐스트·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COEX) SM타운 외벽에 국내 최대 규모의 고화질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이 제품은 가로 81미터, 세로 20미터의 크기로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에 달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9,000니트 밝기와 UHD 두배급 해상도를 지원해 주목도와 고화질을 자랑한다.

삼성전자가 CJ파워캐스트·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COEX) SM타운 외벽에 국내 최대 규모의 고화질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이 제품은 가로 81미터, 세로 20미터의 크기로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에 달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9,000니트 밝기와 UHD 두배급 해상도를 지원해 주목도와 고화질을 자랑한다.

▲ 삼성전자가 CJ파워캐스트·한국무역협회와 손잡고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COEX) SM타운 외벽에 국내 최대 규모의 고화질 LED 사이니지를 설치했다. 이 제품은 가로 81미터, 세로 20미터의 크기로 농구 경기장 4배 크기에 달하며 업계 최고 수준의 9,000니트 밝기와 UHD 두배급 해상도를 지원해 주목도와 고화질을 자랑한다. 초대형 LED 사이니지를 통해 삼성전자 QLED TV 옥외 광고 콘텐츠가 상영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