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 접근성 도움말 바로가기

기업 뉴스


삼성전자, '에너지 고효율 냉장고 UN CDM사업 승인' 획득

2013-01-16

◇ 세계 최초로 가전제품에 대한 UN 청정개발체제 사업 승인 획득
◇ 인도향 에너지 고효율 냉장고로 저감된 온실가스 263만톤 탄소배출권 확보
◇ 삼성전자, 온실가스 감축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

인도 에너지 고효율 냉장고 제품사진 1
인도 에너지 고효율 냉장고 제품사진 1 인도 에너지 고효율 냉장고 제품사진 1

삼성전자가 최근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사무국으로부터 인도에서 에너지 고효율 냉장고 부문의 UN '청정개발체제(CDM, Clean Development Mechanism)사업'을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CDM은 국가나 기업이 온실가스 감축 사업이나 시설에 투자하고, UN으로부터 사업 승인을 획득한 뒤,온실가스를 감축하게 될 경우 이를 UN이 탄소배출권으로 인정하는 제도이다.

 

그 동안 UN은 신재생 에너지 중심으로 CDM 사업을 승인해왔는데, 이번 승인은 가전제품에 대한 CDM사업 세계 최초 승인이다.

 

이번 CDM 사업은 기업의 자발적 투자로 에너지 고효율 제품을 시장에 출시함으로써 소비자들의 에너지 비용을 줄이고, 지역 내 온실가스 발생량을 저감하는데 기여할 수 있다.

 

또한 기업은 UN이 인증한 탄소배출권을 판매하여 수익을 창출하거나 해당 양만큼 온실가스를 더 배출할 권리를 가질 수 있다.

 

삼성전자는 2010년 이후 인도에서 판매된 업계 전체 2도어 냉장고와 삼성전자 냉장고의 에너지 효율을 비교해, 절감되는 전기사용량을 온실가스 감축량으로 환산해 향후 10년간 약 263만톤의 탄소배출권을 확보할 전망이다.

 

더불어 삼성전자는 탄소배출권 판매 시 수익금의 일부를 인도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CS환경센터장 심순선 전무는 "제품 에너지 경쟁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저탄소 친환경 비즈니스 활성화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