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 접근성 도움말 바로가기


삼성전자, CES2014서 무선 홈 엔터테인먼트 시대 연다

2014-01-02

◇ 2014년 무선 오디오 제품 라인업 대폭 강화
◇ 무선 멀티룸 오디오와 다양한 AV기기를 무선으로 연결
◇ 진공관 탑재한 사운드 바, 파티를 위한 미니 기가 사운드 시스템, 가상 9.1채널의 블루레이 홈시어터 등 다양한 제품 공개

HT-H7730WM Blu-ray Home Entertainment System 제품 사진
HT-H7730WM Blu-ray Home Entertainment System 제품 사진 HW-H600 Sound Bar 제품사진 HW-H750 Sound Bar 제품사진 MX-HS8500 GIGA Sound System 제품사진

삼성전자가 2014년 무선 오디오 제품 라인업을 대폭 강화해 무선 홈 엔터테인먼트 시대를 연다.

삼성전자는 오는 7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4에서 '무선 멀티룸 오디오(Wireless Audio - Multi room)'와 '사운드 바(Sound Bar)' 등 무선 오디오 제품을 중심으로 홈 AV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2014년형 AV 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 제품들은 자체 소비자 조사결과, 스피커를 선으로 연결할 필요가 없고 가정 내 어디든 편리하게 설치할 수 있으며 좋은 음질로 감상하기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트렌드를 반영했다.

삼성전자가 선보이는 '무선 멀티룸 오디오' M7과 M5 시리즈는 앱 하나로 블루레이 홈시어터(BD-HES), 사운드바 등 다른 AV 제품은 물론, TV까지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멀티 채널 서라운드 사운드를 체험할 수 있다.

무선 멀티룸 오디오 2대에 사운드바 1대를 연결하면 4.1채널, 무선 멀티룸 오디오 5대와 TV를 연결하면 최대 5채널 사운드를 구현하는 등 기기를 연결할수록 서라운드 입체감이 더해진다.

최근 대형 TV 판매량이 증가하면서 인기를 얻고 있는 '사운드 바'도 새로운 제품을 선보인다.

사운드 바 'H750'은 진공관 앰프가 탑재돼 따뜻하고 풍부한 사운드를 제공하며, 무선 멀티룸 오디오 기능이 적용돼 TV나 AV 제품과 무선으로 연결해 집안 어디서나 고음질로 음원을 즐길 수 있다.

'H600' 모델은 35밀리미터 두께의 얇고 스타일리시한 판상형 디자인을 구현했으며, 삼성의 독자 기술로 균일한 음질을 제공해 TV와 연결할 경우 더욱 또렷하고 풍성한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외에 삼성전자는 '파티 러버(Party Lover)'를 위한 미니 기가 사운드 시스템 'MX-HS8500'과 CES 혁신상을 수상한 블루레이 홈시어터 'HT-H7730WM'도 새롭게 선보인다.

미니 기가 사운드 시스템 'MX-HS8500'은 세계 최초로 본체와 스피커를 일체화한 미니 시스템을 적용했고 스피커에 바퀴와 손잡이를 달아 이동성까지 높였다.

또한, 2500와트의 강력한 사운드 출력과 함께 음악에 따라 불빛이 달라지는 라이팅, 다양한 모드의 음장효과를 갖고 있어 파티 분위기를 한 껏 올릴 수 있다.

무선 멀티룸 오디오와 호환되는 블루레이 홈시어터 'H7730WM'은 삼성의 독자적 기술과 사운드 솔루션 업체 DTS의 기술을 결합한 'DTS 네오:퓨전 II(DTS Neo:Fusion II)'로 9.1채널 가상 서라운드 사운드를 구현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영상전략마케팅팀 박광기 부사장은 "발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해 기기를 연결할수록 멀티 채널 서라운드 사운드가 구현되는 혁신적인 AV 제품을 선보였다"며 "최고의 기술력이 적용된 AV 제품으로 소비자들이 쉽고 자유롭게 프리미엄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