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 접근성 도움말 바로가기


삼성전자, 제30회 'KIMES 2014' 참가

2014-03-13

◇ 디지털 엑스레이, 초음파 진단기 등 14종 의료기기 전 제품 전시
◇ 'B2B 토탈 헬스케어 솔루션' 통해 전자·의료기기 환경 소개

영상품질을 한층 개선한 무선 디텍터와 이미징 엔진을 탑재한 디지털 엑스레이 'XGEO GC80'
영상품질을 한층 개선한 무선 디텍터와 이미징 엔진을 탑재한 디지털 엑스레이 'XGEO GC80' 진단의 정확도를 향상시켜주는 이미지를 제공하는 산부인과용 프리미엄 초음파 진단기 'UGEO WS80A' 현장진단용(Point-of-Care) 초음파 기기 'UGEO PT60A' 수술실 내에서 신속한 CT 촬영이 가능한 이동형 CT 'BodyTom'

삼성전자는 13~1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30회 'KIMES 2014(국제의료기기 & 병원설비전시회)'에 참가해 자회사인 삼성메디슨, 뉴로로지카 등과 함께 최신 의료기기와 헬스케어 솔루션을 선보였다.

 

삼성은 이번 전시회에서 디지털 엑스레이, 초음파 영상진단기, 체외진단기, 이동형 CT 등 총 14종의 의료기기 제품군을 전시했다.

 

삼성전자 디지털 엑스레이인 'XGEO GC80'은 영상품질을 한층 개선한 무선 디텍터와 이미징 엔진을 탑재했다.

 

환자 안전을 고려해 노출되는 방사선량을 현저히 낮춘 최신 무선 디텍터 'S-Detector'와 영상처리기술인 'S-Vue'는 이미지 대비를 더 명확하게 표현하고 뼈의 중첩부위나 피부 경계면까지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선명한 이미지를 제공한다.

 

삼성메디슨은 진단의 정확도를 향상시켜주는 이미지를 제공하는 산부인과용 프리미엄 초음파 진단기 'UGEO WS80A'를 국내에서 처음 전시하고, 최고급 이미지 성능과 혁신적인 인체공학 기술을 적용해 영상의학과용으로는 올해 첫 출시를 앞둔 'UGEO RS80A' 시제품도 공개했다.

 

이 밖에도 현장진단용(Point-of-Care) 초음파 기기인 'UGEO PT60A', 이동이 편리해 응급실과 수술방 등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이 가능한 랩탑형 제품 'UGEO HM70A', 수술 중에 환자 이동없이 수술실 내에서 신속한 CT 촬영이 가능한 미국 자회사 뉴로로지카의 이동형 CT 'BodyTom' 등이 함께 전시되었다.

 

삼성은 올해 처음으로 'B2B 토탈 헬스케어 솔루션' 존을 마련해 병원의 목적에 따라 3D TV, LFD, 시스템에어컨, 프린터, 갤럭시 탭 등 다양한 제품들을 이용하여 혁신적인 의료환경을 조성할 수 있는 토탈 솔루션도 소개했다.

 

참관객들은 'UGEO WS80A'에서 도출한 태아의 이미지를 3D TV를 통해 입체 영상으로 볼 수 있으며 환자의 스마트폰이나 갤럭시 탭으로도 전송이 가능한 '헬로맘(Hello Mom)' 기능도 확인할 수 있다.

 

조수인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장(사장)은 "삼성의 최신 의료기기 제품과 헬스케어 솔루션을 'KIMES 2014'에서 선보여 기쁘다"며 "삼성은 앞으로도 의료기기 제품과 IT·모바일 기술의 융합을 통해 혁신적인 의료기기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 'KIMES 2014'에는 37개국에서 약 1,000개 기업들이 참가해 최신 의료장비들을 소개하고 다양한 학술 세미나와 컨퍼런스를 진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