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시스템에어컨, 환경부로부터 '저탄소제품' 인증받아

2012-12-18

◇ 기존 제품 대비 탄소배출량 12% 감축해 '저탄소제품'으로 인증
◇ 정부가 인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한 친환경 제품'
◇ 생활가전 全분야에 탄소인증 및 환경인증제도 적극 추진할 것

삼성전자 시스템에어컨(모델명 ADX200VSHHA1)이 기존 자사 표준형 제품보다 탄소배출량을 12% 감축해 18일 환경부가 시행하는 탄소성적표지제도에서 '저탄소제품'으로 인증받았다. 해당 제품 사진 1
  • 삼성전자 시스템에어컨(모델명 ADX200VSHHA1)이 기존 자사 표준형 제품보다 탄소배출량을 12% 감축해 18일 환경부가 시행하는 탄소성적표지제도에서 '저탄소제품'으로 인증받았다. 해당 제품 사진 1
  • 삼성전자 시스템에어컨(모델명 ADX200VSHHA1)이 기존 자사 표준형 제품보다 탄소배출량을 12% 감축해 18일 환경부가 시행하는 탄소성적표지제도에서 '저탄소제품'으로 인증받았다. 해당 제품 사진 2

삼성전자 시스템에어컨이 18일 환경부가 시행하는 탄소성적표지제도에서 '저탄소제품'으로 인증받아 친환경성을 입증했다.

 

삼성 시스템에어컨(모델명 ADX200VSHHA1)은 기존 자사 표준형 제품보다 탄소배출량을 12% 감축해 '저탄소제품'으로 인증받았다.

 

이로써 '삼성 시스템에어컨(모델명 ADX200VSHHA1)'은 저탄소기술을 적용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했음을 정부가 인증한 제품이 됐다.

 

이 제품은 냉매를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고효율 이단 압축기술 (Vapor Injection)'과 160Hz로 광대역 운전이 가능한 압축기로 높은 에너지 효율과 함께 강력한 난방을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11월에 두 개의 인버터 압축기를 사용한 듀얼 스마트 인버터 방식을 채택해 국내 업계 최고 수준의 4.94로 최고 에너지 소비효율을 달성한 '한랭지형 시스템에어컨 DVM S'를 출시하는 등 친환경 제품을 적극 선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한백희 전무는 "이번 제품은 모든 부분에 있어 친환경적인 요소를 도입해 친환경성을 대폭 향상시킨 제품"이라며 "생활가전 전분야에서 친환경 제품을 지속 개발하고 탄소인증 및 환경인증제도도 적극 추진해 저탄소 소비문화 확산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