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 접근성 도움말 바로가기

제품 뉴스


삼성 UHD TV, 중국 시장 공략 나선다

2013-09-16

◇ 16일 북경에서 55, 65형 포함 UHD TV 풀 라인업 공개
◇ 중국 주요 도시를 시작으로 UHD TV 판매 본격 개시
◇ 커브드 OLED TV도 출시, 프리미엄 마케팅 더욱 강화할 것

16일 중국 북경에서 공개한 삼성전자 65형 UHD TV, 'F9000'
16일 중국 북경에서 공개한 삼성전자 65형 UHD TV, 'F9000' 16일 중국 북경 국무호텔에서 선보인 삼성전자 UHD TV 풀 라인업을 모델들이 소개하고 있다. 관련사진1 16일 중국 북경 국무호텔에서 선보인 삼성전자 85형 UHD TV를 모델들이 소개하고 있다. 관련사진2 16일 중국 북경 국무호텔에서 선보인 삼성전자 65형 UHD TV를 모델들이 소개하고 있다. 관련사진3

삼성전자가 중국에서도 55형, 65형 UHD TV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UHD TV 시대의 개막을 알린다.

 

삼성전자는 16일 오후 북경 시내 최고급 호텔인 국무호텔에서 현지 미디어와 유통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UHD TV 풀 라인업과 더불어 커브드 OLED TV를 선보인다.

 

이로써 삼성전자는 올 초 선보인 UHD TV 85형에 이어 55, 65형 제품을 선보임은 물론 커브드 OLED TV의 출시를 통해 중국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을 한층 더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삼성전자 중국총괄 박재순 부사장은 "지난 상반기 중국 시장에서 55형 이상 프리미엄 평판 TV 매출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고 말하고 "중국 소비자들에게 삼성 UHD TV의 판매를 더욱 확대함과 동시에 커브드 OLED TV의 본격 출시를 통해 삼성의 기술력을 알리고 다양한 프리미엄 마케팅 활동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행사 직후부터 전국 주요 매장에서 UHD TV 55형, 65형 판매를 시작하며, 커브드 OLED TV는 23일부터 북경과 상해 등 주요 도시를 중심으로 전시와 판매에 나설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