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웹 접근성 도움말 바로가기

제품 뉴스


삼성전자, 업계최초 진공관 탑재 사운드바 공개

2013-01-06

TV 리모콘으로 동작 가능한 사운드바 등 소비자 사용성을 강조한 AV 신제품 대거 출품
블루투스 적용으로 TV, 스마트폰 등 다양한 디바이스와 무선 연결성 강화

업계 최초로 진공관을 탑재한 삼성전자 사운드바 HW-F750
업계 최초로 진공관을 탑재한 삼성전자 사운드바 HW-F750 가볍게 들고 다니기 편한 삼성 최초의 블루투스 스피커 DA-F60 원음 재생 능력이 뛰어난 홈시어터 HT-F9750W

삼성전자가 오는 8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가전 전시회 'CES 2013'에 업계 최초로 진공관 앰프를 내장한 사운드바(Sound Bar)를 비롯한 AV 신제품을 대거 공개한다.

 

사운드바는 막대 형태의 디자인으로 오디오 풀세트를 갖춘 홈시어터 보다 공간활용이 용이하며, 주로 TV와 연결해 사운드를 강화하는 데 사용된다. 

 

삼성전자 사운드바 HW-F750은 업계최초로 사운드바에 진공관 앰프를 적용해 풍부하고 따뜻한 소리가 특징이며, TV와 사운드바를 블루투스로 연결할 수 있는 '사운드 쉐어(SoundShare)' 기능을 탑재해 별도의 선없이 깔끔한 설치가 가능하다.

 

사용성도 간편해져 별도의 리모콘으로 3~4 단계를 거쳐야 하는 기존 방식을 단순화해 TV 리모콘의 버튼 클릭 한 번으로 TV와 사운드바를 연결하는 '에어트랙 온(Airtrack On)' 기능을 적용했다.

 

또한, 높이와 회전, 기울기 등을 인식해 소비자가 제품을 완벽한 위치에 설치하지 않더라도 스스로 설치 상황에 맞는 최적의 사운드를 찾아 주는 자이로스코프(Gyroscope) 센서도 눈에 띈다.

 

삼성전자는 가볍게 들고 다니기 편한 삼성 최초의 블루투스 스피커 DA-F60도 선보인다.

 

블루투스 스피커 DA-F60은 스마트 기기 사용자가 늘어나면서 시장 확대가 기대되는 제품군으로, 복잡하고 지저분한 선 연결이 필요없는 완벽한 무선 솔루션을 지원하며 NFC가 내장되어 있어 스마트폰을 가져다 대면 자동으로 스마트폰과 연결된다.

 

또한, 리얼 메탈소재를 사용해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강조했으며 aptX 오디오 코덱을 채택해 무선으로도 CD음질의 스테레오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질화갈륨(GaN)을 앰프 소재로 활용해 원음 재생 능력이 뛰어난 홈시어터 HT-F9750W, HD급 동영상 해상도를 UHD급으로 높여 주는 업 스케일 기술이 적용된 블루레이 플레이어 F7500 등 삼성전자의 첨단 기술을 집약한 AV 신제품들이 전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영상전략마케팅팀 이선우 부사장은 "최고의 기술력이 적용된 AV 제품들로 소비자들이 프리미엄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