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삼성 무풍에어컨,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에서 에너지대상 국무총리상 수상 ('17. 07월 20일)

2017-10-25

삼성전자가 소비자 시민단체에서 직접 심사·선정하는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 최고 영예인 에너지 대상 국무총리상을 수상하며 에너지 절감 혁신기술을 선도하는 대표 기업으로 자리매김 했다.

20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소비자시민모임(이하 '소시모')과 산업통상자원부 공동 주최로 열린 제20회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 시상식에서 삼성전자는 '무풍에어컨' 이 에너지 대상 국무총리상, 시스템 에어컨 '360 카세트' 가 에너지 기술상, '셰프컬렉션 패밀리허브' 가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에 에너지 대상을 받은 '무풍에어컨'은 빨리 시원해지기를 바라는 쾌속냉방, 전기료 걱정없이 사용하고 싶은 절전냉방, 차가운 냉기가 직접 닿지 않는 쾌적냉방 등 소비자가 에어컨에 바라는 모든 요구 사항을 만족 시키는 '무풍냉방' 기술을 세계 최초로 적용한 에어컨이다.

'무풍에어컨'은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적용한 신형 열교환기 기술과 초절전 인버터 기술을 적용해 사용면적 58.5㎡급에서 국내 최고 에너지소비효율을 달성했으며, 일반 정속형 에어컨 대비 전기요금을 80% 이상 절감시킨 제품이다.

또한, 제습 운전 시에도 무풍제습 기능을 도입해 일반제습 운전 대비 소비전력을 최대 40%까지 절감했다.

'에너지 기술상'을 수상한 시스템 에어컨 '360 카세트'는 세계 최초로 블레이드가 없는 기류 제어 기술을 적용, 기류 방향 제어시 발생하는 기류 손실을 제로화 하고 고효율 압축기· 열교환기·터보팬을 적용해 천정형 냉난방기 제품 중 국내 최고 수준의 에너지 효율을 달성했다.

'셰프컬렉션 패밀리 허브' 냉장고는 듀얼 컴프레서와 트리플 쿨링 사이클 기술 적용으로 냉장실의 냉각 효율을 기존 대비 45% 개선시켰으며, 삼성전자 냉장고의 에너지 핵심 기술인 세계 최고 효율 6세대 디지털 인버터 압축기와 3D 고효율 진공단열재를 최초로 적용해 항상 켜져 있는 패밀리허브를 적용한 상태에서도 동급 모델 대비 최저 소비전력량 29.8kWh/月(에너지 효율 1등급)을 달성함으로써 에너지 위너상에 이름을 올렸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기준 회사 전체적으로 제품의 에너지 효율을 2008년 대비 49% 향상시켰고, 한국, 미국, 유럽 등 총 11개 국가의 환경마크와 글로벌 규격 기관들의 친환경 인증을 취득하는 등 제품의 에너지 효율과 친환경성 향상에 역점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

에너지대상 국무총리상 무풍에어컨 매장 사진

▲에너지대상 국무총리상 무풍에어컨 매장 사진

에너지대상 국무총리상 무풍에어컨 제품 사진

▲에너지대상 국무총리상 무풍에어컨 제품 사진

에너지기술상 시스템 에어컨 360 카세트 제품 사진

▲에너지기술상 시스템 에어컨 360 카세트 제품 사진

에너지위너상 셰프컬렉션 패밀리허브 제품 사진

▲에너지위너상 셰프컬렉션 패밀리허브 제품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