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삼성전자,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 신제품 출시

2018-04-23

삼성전자가 최근 소비자들의 건강과 주방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 증가로 인기를 얻고 있는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 신제품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는 '인덕션' 2구와 '라디언트 '1구로 구성돼 있다. 인덕션은 전자기를 이용해 전용 용기를 가열하는 방식으로 열효율이 좋아 조리시간을 단축할 수 있으며 라디언트는 열선으로 가열하는 방식으로 뚝배기, 유리 등 다양한 용기도 사용 가능하다.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는 인덕션과 라디언트의 장점을 모두 갖춰 한국식 조리문화에 적합한 제품으로 삼성전자는 인덕션, 라디언트에 이어 하이브리드까지 다양한 라인업으로 전기레인지 시장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이번 신제품의 ‘인덕션’ 화구는 넓은 면적의 2분할 ‘플렉스존’을 적용해 다양한 크기와 형태의 조리 용기를 사용할 수 있고, 한번에 여러 요리를 동시에 준비할 수 있어 인덕션 1구만 적용됐던 기존 제품에 비해 사용 편의성이 더욱 강화됐다.

또한 ‘라디언트’ 화구는 조리 용기 크기에 따라 가열 범위를 선택할 수 있는 ‘듀얼버너’ 기술을 적용했다.

특히 이번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는 화력을 세밀하고 편리하게 조절 가능한 ‘마그네틱 다이얼’을 탑재했다.

‘마그네틱 다이얼’은 자석 방식으로 간편하게 탈착 가능해 조작부 주변 청소 등 유지 관리가 편리하며 조리 용기를 접촉시켜 인덕션 사용 가능 여부를 확인하는 데 활용할 수도 있다.

또한, ▲ 초슬림 알루미늄 다이어컷 프레임 ▲ 고온과 충격에 강한, 독일 명품 브랜드 쇼트 세란(Schott Ceran) 세라믹 글라스 ▲ 독일 최고의 발열체 제조사 EGO의 최상급 라디언트 등 기존 제품 상판의 강점이 그대로 적용돼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내구성이 돋보인다.

이외, 어린이 보호를 위한 ‘잠금’ 기능과 ‘타이머’, ‘보온’, ‘일시정지’ 등 다양한 편의 기능도 간단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코드식으로 별도의 전기 공사 없이 플러그만 꽂아 사용할 수 있고 이동도 용이한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는 ‘프리스탠딩’과 ‘빌트인’의 2가지 타입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139~149만원이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김성은 상무는 “‘전기레인지 하이브리드’는 조리 효율성, 안전성, 세련된 디자인을 두루 갖춰 소비자들이 전기레인지에 기대하는 바를 모두 충족시키는 제품”이라며 “우리의 조리 문화에도 최적화 된 제품을 개발해 국내 전기레인지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모델 사진

모델 사진

모델 사진

▲ 모델 사진

제품 사진

제품 사진

▲ 제품 사진